최종편집 : 2019-10-15 오전 10:37:31 회원가입 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건/사고 교육 노동 환경 복지 여성 미디어 인물 사회일반 국회/정당 행정/지자체 외교/국방 정치일반 주식일반 부동산 생활경제 금융 취업/직장인 경제일반 생활정보 건강 공연/전시 여행/레저 음식/맛집 가정/육아 문화생활일반 정치 경제 문화 건강 칼럼일반 특집 기획기사 주간포토 포토갤러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뉴스 라이프 기획·특집 오피니언

전체기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뉴스 > 부동산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2018년 근로자 평균 연봉 '3634만원'...상위 10%는 '6950만원', 억대 연봉 49만명

2019년 09월 22일(일) 13:07 [시민의소리]

 

ⓒ 시민의소리


2018년 근로자 평균 연봉 '3634만원'..상위 10%는 '6950만원', 억대 연봉 49만명

대기업 평균 연봉 6487만원 vs 중소기업 평균연봉 3771만원

2018년 우리나라 근로자의 평균 연봉은 3634만원이며 이중 1억원 이상 억대 연봉자는 전체 근로자의 3.2%인 총 49만명으로 집계됐다.

상위 10%의 평균연봉은 6천950만 원으로 나타났다.

22일 한국경제연구원이 고용노동부 ‘고용형태별 근로실태조사’를 근거로 근로자 1544만명의 소득을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지난해 총 근로자 평균 연보은 3634만원으로 나타났다.

이중 상위 5%의 평균 연보은 8천808만 원, 상위 10%의 연봉은 6950만원, 상위 20%는 5062만원 이상, 상위 30%는 4064만원 이상, 상위 40%는 3380만원 이상, 상위 50%는 2864만원 이상으로 각각 집계됐다.

연봉 순서대로 근로자 수를 10%씩 10개 집단으로 나눠보면 지난해 연봉 분위별 평균연봉은 10분위 9931만원, 9분위 5893만원, 8분위 4528만원, 7분위 3701만원, 6분위 3105만원, 5분위 2639만원, 4분위 2290만원, 3분위 1988만원, 2분위 1562만원, 1분위 689만원이었다.

근로자의 평균연봉은 2017년 3475만원에서 2018년 3634만원으로 159만원(4.6%) 올랐다.

지난해 기업규모별 정규직 근로자의 평균연봉은 대기업의 경우 6487만원, 중소기업 3771만원으로 2700만원 정도 차이가 났다.

다만, 2017년 대비 대기업 정규직의 평균연봉은 27만원 증가(0.4%)했고, 중소기업 정규직의 평균연봉은 176만원(4.9%) 올랐다.

대기업 정규직의 평균임금 대비 중소기업 정규직의 비율은 2017년 55.7%에서 2018년 58.1%로 올라 대ㆍ중소기업간 임금격차가 2.4%p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지난해 연봉 1억원 이상 근로자는 49만명(3.2%)이었으며, 8000만∼1억원 미만은 56만명(3.6%), 6000만∼8000만원 미만은 116만명(7.5%), 4000만∼6000만원 미만은 253만명(16.4%), 2000만∼4000만원 미만은 678만명(43.9%), 2000만원 미만은 392만명(25.4%)으로 조사됐다.

추광호 한국경제연구원 일자리전략실장은 “미ㆍ중 무역전쟁 확대, 주력산업 경쟁력 약화 등으로 지난해 경제성장률(2.7%)은 2017년 성장률(3.2%)보다 낮아졌으나, 평균연봉 인상률은 전년(2.2%)보다 2.4%p 상승한 4.6%를 기록했다”며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한국의 제조업 노동생산성 증가율은 감소한 반면, 단위노동비용 증가율은 늘어나고 있어 생산성과 연동된 임금 인상이 이뤄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류기영기자
“이슈신문 시민의소리”
- Copyrights ⓒ시민의소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시민의소리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최근 많이 본 뉴스

장사리 잊혀진 영웅들, ㅎㄷㅂ..

증자식 안갚음

들꽃산책

광양고'한 학기 한 책 읽기서..

융합동시이야기

윤재갑 민주당 지역위원장 자..

숭고한 뜻 잊지맙시다

[의학칼럼] 갑상선기능저하증

스마트폰 즐기기[98] 눔(Noom)..

광양고'한 학기 한 책 읽기서..

 이달의 인물 포터스

"철이삼촌, 저 게임하고 싶어..
[홍주일보]지난 2016년 여름, 청로회 홍성단기청소년쉼터(센터장 이철이)에 머물게 된 한 남학생..

조중형 회장, 서울시장 표창 ..
[홍주일보]홍성출향인조중형회장(백화점약국대표·사진)이'제20회사회복지의날기념서울사회복지..

'너른내장학회' 제40회 장학금..
[홍주일보]너른내장학회(이사장편기범)는지난7일광천읍현대예식장에서'2019년장학금수여식'을갖..

[소통칼럼] "수신(修身)이 소..
[광양신문]대학에 수신제가치국평천하(修身齊家治國平天下)라는 말이 있다. 이 말은 몸과 마음을..
바지연 공동 편집규약(안) 회원사현황 조직도 윤리강령 걸어온길 규제철페투쟁위원회 정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언론사 & 단체 신청
바른지역언론연대 / 우편번호 34186 주소: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28 홍인타워오피스텔 1201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소영
이메일: paranbus@hanmail.net / 전화 : 010-2824-7871 / 팩스 : 070-4170-4411
사업자등록번호: 경기아00152.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