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2-24 오후 05:02:3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제

도,가공용 농산물 지원사업

필요경비 지원, 농업인의 안정적 판로 확보·소득증진 기대
황동환 기자 / hjn@hjn24.com입력 : 2020년 01월 29일

충남도가 '농업-식품기업' 간 가공용 농산물 생산·이용 및 연계 활동을 지원, 농업인의 안정적 판로 확보와 소득증진을 도모한다. 도는 이 같은 것을 골자로 한 '2020년 농업과 기업 간 연계지원 사업'을 공모를 통해 추진한다고 지난 20일 밝혔다.이 사업은 생산자 단체를 지원하는 '가공용 농산물 생산지원 사업'과 중소·외식업체를 지원하는 '가공용 농산물 이용 지원 사업'으로 구분된다.

가공용 농산물 생산 지원 사업은 식품기업과 연계를 통해 가공용 농산물을 계약재배 하는 생산자단체에 교육·컨설팅, 품질 관리 및 영농환경 개선, 장비·시설 임차 등에 필요한 경비를 지원하는 것이 핵심이다.가공용 농산물 이용 지원 사업은 지역 생산농가와 계약재배를 통해 원료 농산물을 조달하는 식품업체에 신제품 개발, 안전성 검사, 제품홍보 등을 지원한다.
도는 지난해 이 사업을 통해 6개 생산자단체 및 이용기업에 2억 원을 지원한 바 있다. 이를 통해 852개 농가가 감자, 쌀, 인삼, 콩, 양파 등 981㏊에 달하는 계약 재배를 실시, 122억 원의 농산물 거래 실적을 거뒀다.

올해는 3억 6000만원으로 대폭 확대, 품질 좋은 농산물 생산으로 경쟁력을 한 층 더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공모는 다음달 7일까지이며, 사업수행기관인 충남창조경제혁신센터에 신청 관련 서류를 제출하면 된다.도는 1차 서류심사와 2차 전문가 심사(현장심사 포함) 등을 거쳐 최종 지원 대상자를 선정한다는 방침이다.


자세한 내용은 도청 홈페이지(행정→도정공고→공고·공시) 및 충남창조경제혁신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도 관계자는 "이 사업을 통해 농업-기업 간 연계의 실질적 성과를 창출하고, 국산 농산물의 안정적 판로 확보가 기대된다"며 "농사소득이 증진돼 지속적으로 농업과 기업의 상생협력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황동환 기자 / hjn@hjn24.com입력 : 2020년 01월 29일
- Copyrights ⓒ바른지역언론연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기획
상호: 바른지역언론연대 / 대표 : 모소영 / 주소: [34186]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28 홍인타워오피스텔 1201호 / 사업자등록증 : 612-81-34689
mail: paranbus@hanmail.net / Tel: 010-2824-7871 / Fax : 070-4170-441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아00152
Copyright ⓒ 바른지역언론연대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소영
SNS 바른지역언론연대
뉴스를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