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2-28 오후 05:12:4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건강

서남해안 섬 숲, 생태복원사업 추진

내년부터 10년간 4천억 투입
다양한 테마 섬 숲 조성

광양뉴스 기자 / 입력 : 2019년 07월 26일

전남도가 서남해를 둘러싼 섬 지역에 다양한 테마 숲을 조성해 세계적 해양관광지로 만들기 위한 '서남해안 섬 숲 생태복원사업'의 최종 용역을 24일 마무리했다.

이번 용역은 2020년부터 2029년까지 64개소에 4000억 원의 예산을 들여 3000여ha의 숲을 영광에서부터 광양까지 15개 시군과 함께 조성하기 위한 것이다.

세계 최초로 섬의 날을 제정하는 등 섬의 가치가 날로 높아지고 있는 요즘, 전국 섬의 65%를 보유한 지역으로서 섬 지역에 경관(관광)숲을 조성해 미래 블루오션 관광자원으로 개발해나간다는 구상이다.

서남해안권에 조성되는 숲은 남미의 아마존처럼 한반도의 허브숲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남도의 섬, 해안, 갯벌 등 우수한 자연경관과 어울려 해양관광의 랜드마크가 될 전망이다. 섬 지역에 조성되는'초록 방패 숲'은 미세먼지 저감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를 위해 섬의 역사문화생태 등을 반영한 테마 섬숲을 조성하고, 3개 권역으로 나눠 기존 훼손된 숲의 복원을 추진한다.

'다도해권'의 경우 신안을 중심으로 사계절 꽃피는 숲을 조성해 2025년'꽃섬 축제'를 개최할 예정이다. 특히 신안 하의도에는 동북아 화합을 상징하는'한반도 평화의 숲'을 조성한다.

보성·장흥·강진을 중심으로 한'남도문화권'에는 남도의 삶이 담긴 숲을, 여수·광양을 중심으로 한'한려수도권'에는 해양레포츠 숲을 조성한다.

향후 100년을 목표로 난대림 복원기술을 정립하고 섬별 향토 수종, 훼손된 산림 현황 등 산림자원 실태조사를 통해 섬 숲을 복원 조성할 계획이다.

제공=전남도청

광양뉴스 기자 / 입력 : 2019년 07월 26일
- Copyrights ⓒ바른지역언론연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기획
상호: 바른지역언론연대 / 대표 : 모소영 / 주소: [34186]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28 홍인타워오피스텔 1201호 / 사업자등록증 : 612-81-34689
mail: paranbus@hanmail.net / Tel: 010-2824-7871 / Fax : 070-4170-441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아00152
Copyright ⓒ 바른지역언론연대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소영
SNS 바른지역언론연대
뉴스를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