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09 오전 07:42:16 회원가입 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건/사고 교육 노동 환경 복지 여성 미디어 인물 사회일반 국회/정당 행정/지자체 외교/국방 정치일반 주식일반 부동산 생활경제 금융 취업/직장인 경제일반 생활정보 건강 공연/전시 여행/레저 음식/맛집 가정/육아 문화생활일반 정치 경제 문화 건강 칼럼일반 특집 기획기사 주간포토 포토갤러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뉴스 라이프 기획·특집 오피니언

전체기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뉴스 > 부동산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멈췄던 아산 신도시 개발 재가동

LH 제안, 아산탕정2지구 도시개발구역지정 국토부 수용

2019년 06월 04일(화) 10:27 [충남시사신문]

 

ⓒ 충남시사신문



아산 배방탕정지구 도시개발 해제지역에 신도시 개발사업이 다시 추진된다.

강훈식 (아산을)의원은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제출한 아산탕정2지구 도시개발구역지정 제안 요청을 국토부가 수용한다는 내용의 회신공문을 5월29일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아산시에는 도시개발구역지정을 위한 주민공람공고 요청 공문도 발송해 5월30일부터 열람한다고 전했다.

LH가 신청한 도시개발사업은 2026년까지 아산시 탕정면, 음봉면 일원에 357만㎡ 1만2535세대 규모의 도시개발을 추진하겠다는 구상이다. 강소특구 배후단지로 검토되고 있는 R&D 집적지구 아산지역 81만7000㎡ 규모를 연계하면 430만㎡ 이상의 도시개발이 추진된다.

강훈식 의원은 “해제지역의 무분별한 개발에 대응하는 차원에서 공공주도의 체계적이고, 계획적인 도시개발이 추진돼야 한다”며 환영의사를 밝혔다. 강 의원은 이어 “첫 발을 내디딘 신도시가 잘 추진될 수 있도록 앞으로 LH와 아산시의 역할이 중요하다”며 “아산시 발전의 재도약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LH의 한 관계자는 “LH의 이름을 걸고 명실상부한 최고의 신도시로 개발하겠다”며 “올해 말까지 구역지정을 추진하고, 내년 말에 개발계획을 승인받을 수 있도록 속도감 있게 추진할 예정이다”라고 향후 일정을 밝혔다.

앞으로 일반인 주민공람은 5월30일부터 14일 이상 실시된다. 공람에 따른 주민의견을 접수하면 주민의견을 토대로 공청회를 실시하는 등 사업이 본격화될 예정이다.
<이정구 기자>

충남시사기자 cakcr5001@naver.com
“”
- Copyrights ⓒ충남시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충남시사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충남시사신문

 

이전 페이지로

 

 

 최근 많이 본 뉴스

삼호학당 학장직을 마치면서

자유케 하는 진리

징한 징크스 땜에 힘들어 하는..

삼호학당 학장직을 맡으며

알아야 면장(面長)

[칼럼] 은퇴 후의 삶 (3)

[의학칼럼] 갑상선기능 항진증..

헌법과 우유팩

"우리는 영원한 해남인"

교단 일기 - 지렁이의 꿈, 번..

 이달의 인물 포터스

"취미가 직업···재밌는 일 ..
[뉴스사천]군대서 틈만 나면 전시회 구경이 표구사 운영으로“감상안이 좋아야 작품 더 돋보이게..

해남읍에 관광버스 전용 주차..
[해남신문]해남에는 천혜의 관광자원이 풍부한 지역적 특성을 갖고 있다. 주변에는 해산물이 풍..
'농촌학교 학생수' 감소 어쩌..
[해남신문]신입생 모집을 위한 갖은 노력에도 불구하고 농촌지역 초·중·고등학교를 불문하고 ..

해남서초 고운 말 행사 눈길
[해남신문]해남서초등학교(교장 김미숙) 학생들이 고운 말, 바른 말 사용을 다짐하는 행사를 열..
바지연 공동 편집규약(안) 회원사현황 조직도 윤리강령 걸어온길 규제철페투쟁위원회 정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언론사 & 단체 신청
바른지역언론연대 / 우편번호 34186 주소: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28 홍인타워오피스텔 1201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소영
이메일: paranbus@hanmail.net / 전화 : 010-2824-7871 / 팩스 : 070-4170-4411
사업자등록번호: 경기아00152.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