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2-17 오전 09:00:0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원자력 안전위원회, 여성 속옷 등 라돈 검출...8개 업체 명단은?


박종대 기자 / 입력 : 2019년 09월 16일

↑↑ 원안위
ⓒ 시민의소리

원자력 안전위원회, 여성 속옷, 쇼파에서 라돈 검출...8개 업체 명단은?

한국수맥교육연구협회, 에이치비에스라이프, 에이치비에스라이프, 내가보메디텍, 누가헬스케어, 버즈, 디디엠, 어싱플러스, 강실장컴퍼니

원자력 안전위원회는 기준치 이상의 라돈이 검출된 속옷과 소파 등의 제품에 대해 수거명령 등의 행정조치를 내렸다.

원안위원자력 안전위원회는 한국수맥교육연구협회, 에이치비에스라이프, 에이치비에스라이프, 내가보메디텍, 누가헬스케어, 버즈, 디디엠, 어싱플러스, 강실장컴퍼니 등 총 8개 업체에서 제조ㆍ수입한 가공제품에서 생활주변 방사선 안전관리법에서 정한 안전기준치(연간 1mSv)를 초과한 해당 제품에 대해 수거명령 등의 행정조치를 실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는 원안위가 라돈측정서비스를 통해 접수된 5만 6000여개 제품을 바탕으로 각 제조업체에 대한 현장조사와 제품 안전성 평가를 수행한 결과다.

한국수맥교육연구협회가 2017년부터 지난 5월까지 판매한 패드 1종(황토ㆍ30개)은 표면 2㎝ 높이에서 매일 10시간 썼을 때 연간 방사선량이 15.24~29.74mSv인 것으로 측정됐다.

에이치비에스라이프(구 슬립앤슬립)가 2013년부터 2017년까지 판매한 로프티 베개 1종(주주유아파이프ㆍ2209개)은 연간 9.95mSv, 내가보메디텍이 2014년부터 2018년까지 판매한 전기매트 1종(메디칸303ㆍ30개)은 연간 7.39mSv인 것으로 조사됐다.

버즈의 경우 2017년부터 지난 7월까지 판매한 소파 1종(보스틴ㆍ438개)의 연간 방사선량이 1.8mSv인 것으로 평가됐다. 이는 표면 7㎝ 높이에서 매일 10시간씩 사용했을 때를 가정한 수치다.

디디엠이 2014년부터 지난 3월까지 판매한 여성 속옷 1종(바디슈트ㆍ1479개) 중 일부에서는 10㎝ 거리에서 매일 17시간씩 사용했을 때 연간 방사선량이 1.18~1.54mSv인 것으로 조사됐다.

누가헬스케어가 2015년 1월부터 2015년 3월까지 판매한 이불 1종(겨울이불ㆍ3000개)은 연간 2.01~3.13mSv, 어싱플러스가 2017년부터 2018년 5월까지 판매한 매트(610개)는 연간 2.21~6.57mSv로 안전 기준을 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강실장컴퍼니가 2017년부터 2018년 4월까지 판매한 전기매트 1종(모달ㆍ353개)도 연간 방사선량이 1.62~2.02mSv인 것으로 나타났다.

원안위는 해당업체가 행정조치 제품들을 최대한 신속히 수거 및 처리하도록 철저히 확인ㆍ감독할 예정이며, 해당제품을 사용한 소비자의 건강 관련 궁금증과 불안 해소를 위해 원자력의학원의 전화상담, 전문의 무료상담 등을 지속적으로 실시한다는 방침이다.

원안위는 침대, 베개, 매트 등 신체밀착형 제품에 모나자이트와 같은 원료물질을 사용하여 제조ㆍ수출입 하는 행위를 전면 금지하도록 생활방사선법을 지난 7월 16일 개정해 시행중이다.

이번에 행정 조치하는 제품은 모두 개정된 생활방사선법 이전에 제조된 제품이다.
박종대 기자 / 입력 : 2019년 09월 16일
- Copyrights ⓒ바른지역언론연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기획
상호: 바른지역언론연대 / 대표 : 모소영 / 주소: [34186]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28 홍인타워오피스텔 1201호 / 사업자등록증 : 612-81-34689
mail: paranbus@hanmail.net / Tel: 010-2824-7871 / Fax : 070-4170-441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아00152
Copyright ⓒ 바른지역언론연대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소영
SNS 바른지역언론연대
뉴스를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