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2-17 오전 09:00:0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건강

여수해역 적조주의보, 수산피해 최소화 나서

적조 발생상황, 양식장 관리요령 등…SNS알림서비스
광양뉴스 기자 / 입력 : 2019년 08월 30일

ⓒ 광양신문

여수 해역에 적조주의보가 발령돼 전남도와 관계당국이 피해 확산금지를 위해 수시 관찰 등 어민들의 수산양식 피해 최소화에 나섰다.

지난달 20일 유해성 적조생물 코클로디니움이 관찰된 이래 바닷물 1㎖당 적조생물 100개체 이상인 적조주의보 발령기준에 따라 23일 적조주의보를 발령하고 26일에는 남면~완도 신지면 해역으로 확대 발령했다.

코클로디니움(Cochlodinium polykrikoides)은 바다에 분포하는 식물성플랑크톤의 하나로 주로 여름철에 발생, 어류의 아가미에 붙어 산소 교환 능력을 감소시켜 어류가 폐사하게 되는 현상이다.

김영록 도지사는 29일, 남면 화태 해역 적조 방제현장에서 현장을 확인하고 선박, 장비, 인력 등 모든 수단을 총 동원해 방제활동에 나설 것을 당부했다.

한편, 전라남도는 적조 확산 가능성을 예의주시하면서 육상해상 예찰을 강화하고 있는 가운데, 적조주의보가 발령된 지난 23일부터 현재까지 선박 47척과 인력 200명을 동원해 가두리양식장을 중심으로 386t의 황토를 살포했다.

를 통해 적조 발생상황과 양식장 관리요령 등을 2만 9천여 명의 양식어업인에게 전파하는 등 적조피해예방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제공=전남도청

광양뉴스 기자 / 입력 : 2019년 08월 30일
- Copyrights ⓒ바른지역언론연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기획
상호: 바른지역언론연대 / 대표 : 모소영 / 주소: [34186]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28 홍인타워오피스텔 1201호 / 사업자등록증 : 612-81-34689
mail: paranbus@hanmail.net / Tel: 010-2824-7871 / Fax : 070-4170-441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아00152
Copyright ⓒ 바른지역언론연대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소영
SNS 바른지역언론연대
뉴스를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