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2-17 오전 09:00:0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정치

부동산 허위계약…과태료 3000만원 부과된다

공인중개사법 개정안 국회 통과
광양뉴스 기자 / 입력 : 2019년 08월 23일

'부동산거래신고 등에 관한 법률'이 국회 본회에서 의결됨에 따라 부동산 허위계약을 할 경우, 최고 300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부동산 계약 체결 뒤 신고 기간도 현행 60일에서 30일로 단축되고, 계약의 중간 해지나 무효화, 취소 때도 확정일로부터 30일 이내에 신고하도록 했다.

이는 계약을 체결하고 곧바로 해지하는 식으로 실거래가를 올리는 행위를 막기 위해서다. 어길 경우 5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아울러 부동산 거래질서를 심각하게 해치는 허위계약 신고를 금지하고, 위반 시 3000만원 이하의 과태료 부과 규정도 마련했다.

같은 날'공인중개사법'개정안도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개정된 공인중개사법에는 중개사 업무방해 금지 규정을 마련해 집주인이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통해 특정 공인중개사의 중개를 제한하는 행위를 할 수 없게 했다.

또한 가격 담합과 같은 시장질서 교란행위를 조사할 수 있는 전담기관인'부동산 거래질서 교란행위 신고센터'를 설치할 법적 근거도 마련했다.

이번에 개정된 법률은'부동산거래신고 등에 관한 법률'의 경우 내년 2월부터,'공인중개사법'은 공포 후 1년이 경과한 날부터 시행된다.

광양뉴스 기자 / 입력 : 2019년 08월 23일
- Copyrights ⓒ바른지역언론연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기획
상호: 바른지역언론연대 / 대표 : 모소영 / 주소: [34186]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28 홍인타워오피스텔 1201호 / 사업자등록증 : 612-81-34689
mail: paranbus@hanmail.net / Tel: 010-2824-7871 / Fax : 070-4170-441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아00152
Copyright ⓒ 바른지역언론연대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소영
SNS 바른지역언론연대
뉴스를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