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8-12-12 오후 06:05:50 회원가입 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건/사고 교육 노동 환경 복지 여성 미디어 인물 사회일반 국회/정당 행정/지자체 외교/국방 정치일반 주식일반 부동산 생활경제 금융 취업/직장인 경제일반 생활정보 건강 공연/전시 여행/레저 음식/맛집 가정/육아 문화생활일반 정치 경제 문화 건강 칼럼일반 특집 기획기사 주간포토 포토갤러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전체기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뉴스 > 사회일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참여자치21, 광주도시철도공사 찬성 홍보 중단 촉구

"도시철도 2호선 공론화를 공정하고 투명하게 진행하라"

2018년 10월 11일(목) 14:45 [시민의소리]

 

ⓒ 시민의소리


참여자치21은 11일 성명을 통해 “광주시 산하기관인 광주도시철도공사가 찬성 입장을 적극 홍보해 중립성을 파기하고 있다”면서 “도시철도 2호선 공론화를 공정하고 투명하게 진행하라”고 광주시에 촉구했다.

참여자치21은 먼저 “16년 동안 갈등을 겪고 있는 도시철도 2호선 문제가 중대고비를 맞고 있다”면서 “시민들의 기대와 우려 속에 ‘공론화위원회’가 꾸려지고, 10일부터 전화설문을 통해 시민 2500명 모집이 진행되고 있다. 이를 시작으로 시민참여단 250명을 구성, 숙의과정을 거쳐 오는 11월 10일 최종 권고안을 도출할 예정이다”고 말을 꺼냈다.

이들은 이어 “찬반 입장이 날카롭게 대립되고 있는 이 엄중한 시기에 광주시 산하기관인 광주도시철도공사가 찬성 입장을 적극 홍보해 중립성을 파기하고 있다”면서 “광주도시철도공사의 이 같은 행위는 공론화 전 과정에서 중립을 지켜야 하는 광주시가 찬성 입장을 지지하는 것처럼 시민들에게 받아들여질 수 있다”고 우려했다.

아울러 이들은 “공정하고 투명한 공론화 과정이 있을 때, 그 결과에 대한 찬반의 수용이 담보된다”면서 “공명정대하게 시행된 공론화 결과를 찬반 양측 모두 인정하고 수용해야 하는 것은 성숙한 시민의식으로 불문가지다. 광주도시철도공사의 무분별하고 과장된 찬성 홍보 중단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들은 광주시를 향해 제대로 된 공론화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객관적이고 충분한 자료를 제공할 것과 광주도시철도공사의 무분별하고 과장된 홍보의 즉각 중단 및 재발방지를 요구했다.

또 지역 언론을 향해서는 “사사로운 이익을 떠나 중립적 입장에서 이번 공론화가 성공할 수 있도록 다양하고 공정한 정보를 시민들에게 제공하라”고 요구했다.

박용구기자
“이슈신문 시민의소리”
- Copyrights ⓒ시민의소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시민의소리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최근 많이 본 뉴스

오르는 쌀값이 무서워?

전국체전 펜싱 박경두 금메달

포스코동우회 광양지회

국제라이온스협회 광양•..

광양112자전거봉사대-광양신문..

옥곡초 개교 89주년 기념 제10..

제10회 진월초등학교 총동문회..

풍부한 단맛과 영양, 자색고구..

공부(工夫)

서민금융지원에 앞장 선 박찬..

 이달의 인물 포터스

마람에게 보내온 따뜻한 온정
[홍주일보]지난달 1일 '피아노 배우고 싶어요' 기사(본지 560호·11월 1일자)가 보도된 후 지역..

군민이 봉인가?
[해남신문]해남교통은 결행 문제가 보도되고 여론이 급속히 안좋아지자 지난 9월 14일 해남신문 ..

고전의 향기
[해남신문]고대 중국 주나라가 동서로 분열된 이후 BC221년 진나라가 중국을 통일하기 까지 약 5..

연말과 '메멘토 모리'
[해남신문]올해도 연말이 되어 '가는 한해'를 뒤돌아 본다. 언제나 그래왔듯 즐겁고 아..
바지연 공동 편집규약(안) 회원사현황 조직도 윤리강령 걸어온길 규제철페투쟁위원회 정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언론사 & 단체 신청
바른지역언론연대 / 우편번호 34186 주소: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28 홍인타워오피스텔 1201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소영
이메일: paranbus@hanmail.net / 전화 : 010-2824-7871 / 팩스 : 070-4170-4411
사업자등록번호: 경기아00152.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