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02-23 오후 09:07:34 회원가입 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건/사고 교육 노동 환경 복지 여성 미디어 인물 사회일반 국회/정당 행정/지자체 외교/국방 정치일반 주식일반 부동산 생활경제 금융 취업/직장인 경제일반 생활정보 건강 공연/전시 여행/레저 음식/맛집 가정/육아 문화생활일반 정치 경제 문화 건강 칼럼일반 특집 기획기사 주간포토 포토갤러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전체기사

알림방

바지연 정책자료실

바지연 공개자료실

시민/단체자료실

보도자료실

자유게시판

회원사대표자방

종합자료실

뉴스 > 교육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사천지역 교육현안 해결책 함께 모색

사천 학부모-제윤경 의원 간담회 열어

2019년 02월 12일(화) 12:49 [뉴스사천]

 

ⓒ 뉴스사천


제윤경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사천남해하동 지역위원장)과 사천지역 학부모단체 회원들이 간담회를 가졌다. 지난 2월 8일 오후 3시, 한주늘푸른작은도서관에서 제윤경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사천남해하동 지역위원장)과 사천지역 학부모단체 회원들이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는 제윤경의원실에서 사천의 학부모들을 만나 지역 교육현안을 파악하고 학부모들의 의견을 듣고자 먼저 제안하여 이루어졌다.

간담회에는 학부모단체인 교육희망사천학부모회(회장 설재웅)와 사천학부모네트워크(회장 김병택) 소속 학부모들이 참석했다. 이날 사천도서관 이전 및 시립도서관 건립 문제를 비롯하여 안전한 통학로 확보 및 통학 버스 문제, 사천읍지역 응급병원 건립 요청, 친환경 급식지원센터 건립 등 여러 가지 얘기들이 오고 갔다.

이 외에도 서삼면(곤양,곤명,서포)지역 청소년 공간(쉼터) 마련, 사천행복교육지구 성공을 위해 긴밀한 협조 필요, 교육공동체 실현을 위한 사천시ㆍ사천시교육지원청ㆍ학부모가 참여하는 민관협의체 구성 등이 제안됐다.

이 자리에는 사천시와 사천교육지원청 담당 공무원 그리고 도의원 및 시의원 등이 동석하여 현재 계획 중이거나 진행 중인 사업에 대해 직접 설명했다.

학부모들은 시급하게 해결해야할 과제로 통학버스 문제를 꼽았다. 교육희망사천학부모회 관계자는 "학생들의 통학버스 문제가 심각하다"며 "필요하다면 조례를 제정하여 예산과 인력을 지원하고, 등하교 시간에 시내버스 증차를 했으면 한다"고 밝혔다. 이날 참가자들은 아이키우기 좋은 사천, 명품교육도시 사천을 만드는데 함께 지혜를 모아가자고 했으며, 이후에도 상시적으로 만남을 갖자는데 의견을 함께 했다.


박남희 시민기자 webmaster@news4000.com

박남희 시민기자기자
“유쾌한 소통”
- Copyrights ⓒ뉴스사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사천 기사목록  |  기사제공 : 뉴스사천

 

이전 페이지로

 

 

 최근 많이 본 뉴스

자활로 희망찬 내일, 자활센터..

송지 삼마 강우원 노인회장 단..

(주)대진, 광사협에 지역 중고..

광양출신 김영일 권익위 조사..

기업인이 존중받는 광양, 함께..

각 학교 28일부터 겨울방학 들..

광양제일교회, 장학 성금 1000..

광영동건강센터, 겨울방학 운..

달마산 미황사<천년고찰>

▶히브리서 11:6

 이달의 인물 포터스

기다리지 않아도 봄은 온다
[해남신문]땅 속 저 밑에는 누군가 기지개를 켜나 보다. 마른 가지에 꽃처럼 피어난 서리꽃이 따..

로드맵 세워 떠나는 청년 잡자
[해남신문]해남에 청년이 없다는 아우성은 어제오늘의 이야기가 아니다. 일자리, 혹은 주택과 교..

"주민의 안전 위해 노력하겠다..
[해남신문]해남읍 의용소방대가 대장 이·취임식을 갖고 김호성 대장이 취임했다.지난 21일 문화..
인구 7만선은 지켜내야 한다
[해남신문]해남군 인구가 2020년을 전후해 마지노선으로 여겨지는 인구 7만선이 무너질 위험에 ..
바지연 공동 편집규약(안) 회원사현황 조직도 윤리강령 걸어온길 규제철페투쟁위원회 정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언론사 & 단체 신청
바른지역언론연대 / 우편번호 34186 주소: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28 홍인타워오피스텔 1201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소영
이메일: paranbus@hanmail.net / 전화 : 010-2824-7871 / 팩스 : 070-4170-4411
사업자등록번호: 경기아00152.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