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2-17 오전 09:00:0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자유한국당은 5.18 망언 국회의원을 즉각 제명하라"

5.18 3단체와 광주 시민사회단체, "고소고발 등 전 국민의 힘을 모아 대응해나갈 것"
박용구 기자 / 입력 : 2019년 02월 11일

ⓒ 시민의소리

자유한국당 소속 일부 국회의원들의 5.18 망언에 대해 여야가 연일 규탄의 공세를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5.18 3단체와 광주지역 시민사회단체들이 자유한국당을 향해 “5.18 망언 국회의원을 즉각 제명하라”고 강력히 촉구했다.

5ㆍ18민주유공자 3단체를 비롯해 광주지역 시민사회단체들은 11일 오후 2시 5.18민주광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자유한국당 국회의원들의 2월 8일 5.18공청회 망언은 5.18 유가족과 피해자들을 두 번 죽이는 것이며, 민주주의를 열망하는 우리 국민과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를 우롱하는 것이다”면서 이 같이 촉구했다.

이들은 이날 “5.18민주유공자 3단체(5ㆍ18민주유공자유족회, 5.18민주화운동부상자회, 5.18구속부상자회)와 5.18기념재단, 5.18행사위원회, 광주시민단체협의회, 광주진보연대 및 광주의 모든 시민사회단체는 자유한국당 국회의원들의 5.18 망언에 대해 해당 국회의원 제명 및 퇴출운동을 강력히 펼쳐갈 것이며, 해당 국회의원에 대한 고소고발 등 법적 조치도 취해나갈 것이다”고 천명했다.

이들은 이어 “자유한국당 국회의원들의 망언은 5.18진상규명을 방해하기 위한 의도적인 발언이며 5.18 유가족과 피해자, 광주시민을 두 번 죽이는 범죄행위이다”면서 “우리는 5.18 유가족과 피해자, 광주시민, 민주주의를 열망하는 전 국민의 힘을 모아 대응해나갈 것이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들은 “5.18민주화운동에 대한 왜곡과 망언을 바로잡는 것은 5.18 진상규명을 바라는 국민의 요구이며, 대한민국 민주주의를 바로 세우는 일이기도 하다”면서 5.18 망언 국회의원(김진태, 이종명, 김순례 등)의 제명과 즉각 사과 5ㆍ18 망언 자유한국당 국회의원에 대한 국회의 강력한 징계와 5.18민주화운동을 부정하는 행위를 처벌하는 법률의 즉각 제정 지만원의 즉각 구속과 5.18민주화운동을 왜곡 폄훼하는 행위에 대한 강력한 처벌 등을 요구했다.

아울러 이들은 “해당 자유한국당 국회의원에 대한 고소고발, 청와대 국민청원 등 전 국민적인 퇴출운동을 펼쳐갈 것이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들은 오는 13일 대형버스 10대 가량을 대절해 국회와 자유한국당 당사를 항의 방문할 계획이다.
박용구 기자 / 입력 : 2019년 02월 11일
- Copyrights ⓒ바른지역언론연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기획
상호: 바른지역언론연대 / 대표 : 모소영 / 주소: [34186]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28 홍인타워오피스텔 1201호 / 사업자등록증 : 612-81-34689
mail: paranbus@hanmail.net / Tel: 010-2824-7871 / Fax : 070-4170-441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아00152
Copyright ⓒ 바른지역언론연대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소영
SNS 바른지역언론연대
뉴스를 받아보세요